산업

KG컨소시엄, 쌍용차에 운영자금 500억원 지원

이경호 기자 | 2022-05-23 10:34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더파워 이경호 기자] 쌍용차 인수 예정자인 KG컨소시엄이 쌍용차에 운영자금 500억원을 지원했다.

쌍용차는 "단기차입금 500억원이 증가했다"고 밝혔다.

쌍용차는 "금융기관 이외의 자로부터 차입"이라며 "차입 목적은 운영자금"이라고 설명했다.

KG컨소시엄이 쌍용차에 500억원을 지원한 것으로 보인다. KG컨소시엄은 이달 18일 쌍용차와 조건부 투자 계약을 체결하면서 500억원의 운영자금 대여를 약속한 바 있다.

쌍용차는 500억원을 부품 납품 대금과 인건비 등에 활용할 예정이다.

앞서 쌍용차는 전 인수 예정자였던 에디슨모터스로부터 500억원의 운영자금을 지원받기로 했지만, 에디슨모터스가 자금 확보에 어려움을 겪으면서 300억원만 지원받았다. 에디슨모터스와의 투자 계약이 해제되면서 300억원은 돌려줘야 하는 상황이다.

이경호 더파워 기자 news@thepowernews.co.kr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